인턴 여비서 성폭행 의혹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 전격 탈당...'6일 가세연 관련 방송 이후 반박문 낸지 하루만에 탈당 결정'

윤재식 | 기사입력 2021/01/07 [22:09]

인턴 여비서 성폭행 의혹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 전격 탈당...'6일 가세연 관련 방송 이후 반박문 낸지 하루만에 탈당 결정'

윤재식 | 입력 : 2021/01/07 [22:09]

[국회=윤재식 기자보좌관 시절 자유한국당 모 의원의 인턴 비서를 성폭행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이 전격 탈당했다.

 

▲ 보좌관시절 같은 당 모 의원 인턴 비서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김병욱 국민의힘 의원이 7일 전격 탈당을 선언했다.     © 김병욱 의원실 제공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은 7일 오후 337분 기자들에게 보낸 탈당의 변을 통해 당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탈당합니다결백을 밝힌 후 돌아오겠습니다라고 밝히고 탈당했다.

 

보수극우 유튜브 채널인 가로세로연구소 (이하 가세연)는 지난 6일 자신들 유튜브 방송을 통해 김 의원이 이학재 바른미래당 의원 보좌관이던 2018년 1015일 (당시 자유한국당 모 의원의 인턴 비서에게성폭행 사건을 저질렀다고 주장했다.

 

방송 후 김병욱 의원 곧바로 입장문을 발표하고 가세연 방송내용을 비판했다입장문에서 김 의원은 오늘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저와 관련해 다룬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이런 더럽고 역겨운 자들이 방송이라는 미명하에 대한민국을 오염시키고 있는 현실에 분노한다며 이런 자들에게 취할 수 있는 수단이 법적 대응밖에 없다는 것이 안타깝다즉시 강력한 민형사상 조치를 취하겠다”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백정 2021/01/08 [15:58] 수정 | 삭제
  • 이 엠병할 놈들은 불거지면 탈당이야 투기꾼놈들도 추행범 놈들도 이대로라면 건물만 남아사실상 해체가 답이다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