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비주얼라인’ 신승태X김용빈 라디오 출격, 미모→실력으로 청취자 확 녹였다

김지인 | 기사입력 2021/04/07 [07:42]

트롯 ‘비주얼라인’ 신승태X김용빈 라디오 출격, 미모→실력으로 청취자 확 녹였다

김지인 | 입력 : 2021/04/07 [07:42]


                    공식비주얼형제 신승태X김용빈, 라디오에서 귀 호강 라이브 선사

 

                                                                           [사진 제공 : 포켓돌스튜디오]

[국민뉴스=김지인 기자]빼어난 가창력과 노래실력을 자랑하는  공식비주얼형제 트롯가수 신승태와 김용빈이 청취자를 사로잡았다.


KBS2 ‘트롯 전국체전’이 낳은 스타 ‘트로트 야생마’ 신승태와 ‘자타공인 얼굴천재’ 김용빈이 인기에 힘입어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며 종횡무진 활동하는 가운데, 라디오에 출격해 뛰어난 입담과 가창력으로 청취자를 사로잡았다.

오늘(6일) KBS2 라디오 ‘김혜영과 함께’에 ‘트롯 전국체전’ 세 번째 릴레이 주자 신승태와 김용빈이 출연했다. 신승태는 ‘트롯 전국체전’에서 4위를 거머쥘 수 있게 한 ‘휘경동 부르스’를 라이브 무대로 꾸미며 절절한 보이스와 쓸쓸한 감성으로 청취자의 심금을 울렸다.

김용빈은 ‘트롯 전국체전’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물새 우는 강 언덕’을 역시나 라이브로 소화했다. 다섯 살때부터 트로트를 불러온 ‘트로트 신동’ 출신인 만큼, 깔끔한 보이스와 간드러지는 기교로 청취자의 귀를 간지럽혔다.

이어, 신승태는 MC 김혜영의 질문에 재치 있게 답변하며 ‘5초 유아인’, ‘끼돌이’라는 수식어에 알맞은 명품 예능감을 선보였고, 지난주 본인의 노래인 ‘사랑불’을 부른 최향에 대한 라이벌 의식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신승태는 원곡자 버전 ‘사랑불’을 부르며 본인 노래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신승태는 최근 자신의 고향인 속초 홍보대사가 되며 “산 좋고 물 맑은 아름다운 속초시가 우리나라 관광의 중심이 되도록 열심히 활동하고 노력하겠다”라고 홍보대사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또한 라디오에서 화려한 입담을 펼친 신승태와 김용빈은 ‘트롯 전국체전’ 스핀오프 프로그램인 KBS2 ‘트롯 매직유랑단’ 출연소식을 알렸다. 단장 송가인, MC 김신영, 문세윤과 함께 하는 ‘트롯 매직유랑단’은 경연에서는 보여주지 못한 TOP8의 예능감과 끼를 공개하는 트로트뮤직토크쇼로 오는 7일 수요일 KBS2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