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원희룡 '내 부인은 못건드려?'.."이재명 정신감정 하자" 오만 황당 삿대질 막말

정현숙 | 기사입력 2021/10/24 [05:26]

원희룡 '내 부인은 못건드려?'.."이재명 정신감정 하자" 오만 황당 삿대질 막말

정현숙 | 입력 : 2021/10/24 [05:26]

"이게 한 나라의 대통령이 되겠다는자의 인성인가?" "실망을 넘어 경악했다"

 

23일 MBC 라디오 '정치인싸'에 출연해 설전을 벌인 원희룡 국힘 대선주자와 현근택 변호사. MBC 유튜브
원희룡 국힘 대선주자 부인 강윤형 씨. 대구매일신문 유튜브 '관풍루' 캡처

 

원희룡 고성에 사회자도 깜짝 놀란 '공포의 MBC스튜디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원희룡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 이재명 후보 측의 패널로 나선 현근택 변호사가 23일 오전 MBC 라디오 ‘정치인싸’에 함께 출연했다. 이날 원 후보는 "밝히자 (이재명) 정신감정하자. 정신병자인지 아닌지 밝히자"라고 타당의 공식 대선후보를 부인 강윤형 씨에 이어 정신적 결함으로 몰아갔다.

 

앞서 원 후보의 부인인 의사 강윤형 씨가 이재명 후보에 대해 “소시오패스 경향을 보인다” 등의 발언을 한 것과 관련해 이날 현 변호사가 공직선거법상의 후보자 비방이라며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이에 발끈한 원 후보가 TV 대선토론회에서 보던 모습과는 딴판으로 생방송 중 고성을 지르며 현 변호사에게 삿대질을 하며 윽박지르고 막말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원 후보의 부인 강윤형 씨는 지난 20일 '대구 매일신문' 유튜브 채널인 ‘관풍루’에 출연해 이재명 후보에 대해 “‘야누스의 두 얼굴’이나 ‘지킬 앤드 하이드’라기 보다 소시오패스나 반사회적 경향을 보인다”라고 말해 파장을 불러왔다.

 

원 후보는 이날 MBC 방송에서 “나는 분명히 선포하는데, 아내와 결혼할 때 평생 어떤 경우에도 아내 편에 서기로 서약했다. 그렇기 때문에 아내의 발언도 전적으로 지지하고, 그에 따른 책임도 같이 질 것”이라고 방송 초반부터 목소리가 높아졌다.

 

이날 함께 방송에 출연한 김준우 변호사가 먼저 “전문가로서 의견을 얘기할 수는 있지만, 제3자가 볼 때는 영부인이 되려고 하시는 분이 상대방 진영의 리더에게 거친 언사를 하는 게 품격에 맞는지 의문이다. 의료진과 정치인 아내로서의 구분, 사리 분별이 부족하지 않았나라는 생각이 든다”라며 지적했다.

 

현근택 변호사는 “공식적으로 사과할 생각이 없으신 것 같다”라며 "일반인이 하는 거 하고 의사가 하는 것은 다르다. 단순한 의견 표명으로 볼수 없고 이렇게 정신병적인 문제를 제기했을 때는 제가 보기에 여러가지가 걸린다. 공직선거법상의 후보자 비방이나 허위사실, 민사상 불법행위다. 저희들도 법적조치를 검토하고 있는데 공식적으로 사과 안한다면 진지하게 생각을 해봐야 할 것같다"라고 조목조목 문제점을 나열했다.

 

그는 "우리는 사과를 요구하고 있는 거다. 상대 당 후보로 확정된 분에게 소시오패스 등의 발언을 하는 것은 인신공격이다. 공개적으로 사과하시라”라고 사과를 요구했다.

 

하지만 원희룡 후보는 매우 흥분해 현 변호사에게 삿대질을 하면서 “사과를 왜 하나” “사과할 일이 아니다”라고 고성을 내질렀다. 원 후보는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으로 고발한다면 허위에 따른 명예훼손이 아닌 진실에 따른 명예훼손이기 때문에 어떤 형사처벌도 감내하겠다. 언제든 응하겠고, 이에 따른 책임을 지겠다”라고 더욱 목소리를 높였다.

 

현 변호사는 "허위사실유포는 모든 국민이 해당된다. 선거법을 잘못이해한 거같다"라고 말하자 원 후보는 흥분해 눈을 부라리고 손을 휘저으면서 "협박하나? 법적조치 하라. 법적조치하세요. 책임진다니까"라고 소리쳐 배석했던 사회자와 패널들이 순간 얼음이 됐다.

 

현근택: 공식적으로 사과하실 생각이 없으신 것 같은데...

원희룡: 사과를 왜 하죠?

원희룡: 이재명 지사가 직접고소하세요. 이재명 지사가 소시오패스인지 아닌지 알아요?

현근택 : 근거가 뭐에요? 진단하고 하는거에요?

원희룡 : 저도 몰라요.

현근택 : 왜 화를 내세요?

원희룡 : (이재명) 정신감정하자. 정신병자인지 아닌지 밝히자고요.

현근택 : 어이가 없네. 그걸 왜 해야 되는데요

원희룡 : 입증하겠다니까요. 고발하겠다면서 

현근택 : 왜 입증해야 하는데요. 왜 근거없이 얘기 하냐구요. 의견을 말씀드리는데 말을 못하게 막아요? 왜 성질을 내세요? 반박을 하는거잖아요.

 

급기야 사회자가 "이렇게까지 흥분할 일이 아닌데 방송 분위기가 무섭다. 이렇게 되면 진행할 수 없다"라면서 잠시 쉬겠다고 했지만 원 후보의 일방적인 고성은 계속 이어졌다. 참다못한 현 변호사는 "어이가 없다"라며 자리를 떴다.

 

방송을 지켜본 김성회 열린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SNS로 "'허위인지 진실인지 밝히자니까요'라며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정신감정을 요구하는 원희룡 후보. 선을 넘어도 한참 넘었다"라고 일갈했다.

 

그는 "내가 보기에 제 정신이 아닌 사람은 원희룡 후보 같다"라며 "원희룡 씨와 부인 강윤형 씨는 이재명 지사가 소시오패스라는 증거도 없이 남을 비방하고 거기에 항의를 하니 ‘이재명 후보가 정신 감정을 받아서 입증해야 한다’고 하는 게 이게 법치 국가에서 할 수 있는 주장인가?"라고 힐난했다.

 

그러면서 "대권병이 깊어가는 원희룡 후보. 원래 괜찮은 사람이었는데 사정상 국민의힘으로 넘어간 줄 알았는데, 오늘 발언 보니, 그냥 몹쓸 사람이었다"라며 "현근택 변호사님 참 고생 많으시다"라고 덧붙였다.

 

이 방송에는 평소 국힘 TV토론회에서 상대방의 공격에도 여유있게 웃어 보이던 모습과는 딴판인 원 후보의 급변한 인성을 비판하는 댓글이 삽시간에 6,000개 가까이 달렸다. 일부만 발췌했다.

 

정영*

이게 한 나라의 대통령이 되겠다는자의 인성인가?

통탄할 지경이네.

근거도 없이 한사람을 소시오패스로 몰아놓고 아내를 믿는다? 검사를 해보자? 

그나마 쓰레기 보수중에서 믿었는데 아니올시다네.

 

김동*

원 후보에 호감을 가졌는데 오늘 원후보에 실망을 넘어 경악했습니다. 그냥 유감표명이 있을줄았는데 체급이 아래인 상대와 삿대질하며 고성.,,,

놀랐고 실망 그자체 

부인의 발언은 금도를 넘었어요.

 

Pooh W***

이쯤되면 지가 소시오패스 아닌가??

왜 갑자기 흥분해서 난리여... 생방송 중에...

이 정도로 마인드 컨트롤도 못하는 사람이 무슨 대통령이야...

 

샤인*

순식간에  스튜디오를 공포로 만들어버리네  카리스마  원희룡  

미소 속에 가려진  참모습이 들켜버렸다. 소폐가 이거구나~~

 

경*

원희룡 자신부터 객관적인 정신과 진료를 받아야겠네. 자기 조절을 할줄 모르는 이런자가 대통령 예비후보 라니. 아! 답답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