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보이스킹’ 홍석천 박준형, 남자의 변신은 무죄! 칼 갈고 나왔다 '가수 도전'

김지인 | 기사입력 2021/04/19 [12:06]

‘보이스킹’ 홍석천 박준형, 남자의 변신은 무죄! 칼 갈고 나왔다 '가수 도전'

김지인 | 입력 : 2021/04/19 [12:06]

 

 

[국민뉴스=김지인 기자]방송인 홍석천과 개그맨 박준형이 ‘보이스킹’에 도전한다.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기획/연출 박태호)이 첫 방송부터 역대급 스케일, 막강 실력자들을 쏟아내며 화요 예능 강자로 떠올랐다. 다양한 장르의 노래와 각양각색 매력의 도전자들이 꾸미는 무대에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다는 반응이 터져 나오고 있다.

 

이런 가운데 4월 20일 방송되는 ‘보이스킹’ 2회에는 홍석천과 박준형의 가수 도전이 펼쳐져 관심을 모은다.

 

먼저 ‘이태원 대통령’ 홍석천은 신인 가수 부캐(부 캐릭터) ‘홍유’로 변신해 흥 넘치는 무대를 선보인다. “배우는 공유가 있다. 저는 가수 홍유다”라고 말하며 출사표를 날린 홍석천은 파격 변신과 과감한 퍼포먼스로 심사위원들을 넋 놓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넘치는 에너지로 모두를 경악에 빠뜨린 홍석천의 무대는 어땠을지 기대가 더해진다.

 

그런가 하면 ‘갈갈이 패밀리’ 수장 박준형은 어려운 노래를 선곡해 심사위원석을 술렁이게 했다고 한다. 박준형은 “웃기려고 도전하는 것 아니다”라며, 이제까지 본 개그맨 박준형과는 180도 다른 이미지 변신을 시도했다고. 웃음기 쏙 빼고 ‘순도 100%’ 진지 발라더로 변신한 박준형의 도전은 과연 어떤 결과를 맞았을지, 본 방송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MBN ‘보이스킹’은 단 하나의 왕좌를 차지하기 위한 남자 보컬들의 장르 초월 극한 서바이벌을 담은 프로그램. ‘보이스킹’ 2회는 4월 20일 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MBN ‘보이스킹’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