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KBS ‘이미테이션’ 정지소-이준영, 과거 첫 만남 포착! ‘여고생vs스트릿 댄서’ 특별 인연 멋졌다1!

김지인 | 기사입력 2021/05/08 [00:01]

KBS ‘이미테이션’ 정지소-이준영, 과거 첫 만남 포착! ‘여고생vs스트릿 댄서’ 특별 인연 멋졌다1!

김지인 | 입력 : 2021/05/08 [00:01]

 

 

[국민뉴스=김지인 기자]KBS2 ‘이미테이션’ 정지소와 이준영의 데뷔 전 첫 만남이 포착됐다. 두 사람의 특별한 과거 인연에 관심이 고조된다.

 

7일 밤 11시 20분 첫 방송된 KBS 2TV 새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감독 한현희/작가 김민정, 최선영/제작 히든시퀀스/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KBS)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아이돌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세계관이 흥미롭게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높였다. 극중 정지소는 걸그룹 티파티의 센터이자 아이돌계 해피 바이러스 ‘마하’ 역을, 이준영은 최정상 아이돌 샥스의 센터 ‘권력’ 역을 맡아 심쿵 케미를 선보였다.

 

이 가운데 ‘이미테이션’ 측이 오늘(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정지소(마하 역)와 이준영(권력 역)의 과거 첫 만남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서 정지소는 양 갈래로 땋은 귀여운 헤어스타일과 교복을 장착한 풋풋한 여고생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했다. 특히 선망의 대상을 바라보듯 초롱초롱하게 반짝이는 그의 동그란 눈망울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런 정지소의 눈길이 향한 곳은 바로 춤 연습에 한창인 이준영. 이준영은 데뷔 전 춤을 향한 열정 하나로 무장한 스트릿 댄서였던 것. 최정상 아이돌이 되기 전 그의 치열한 모습이 관심을 모은다. 각 잡힌 무대의상 대신 편한 맨투맨 셔츠와 청바지, 헤어 밴드로 현재 모습과는 또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이준영은 인기척을 느낀 듯 정지소를 바라보는 한편, 정지소는 기둥 뒤에 숨어 그의 눈치를 살피는 듯한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에 현재는 꿈을 향한 도전을 막 시작한 신인 아이돌 정지소와 대한민국 TOP아이돌 이준영이 특별한 과거 인연으로 얽혀있다는 사실이 궁금증을 증폭시키며, 두 사람의 남다른 서사와 케미가 담긴 7일 ‘이미테이션’ 첫 방송은 기대 이상이었다.

 KBS ‘이미테이션’ 제작진은 방송 전 “첫 방송에서 정지소와 이준영의 뜻밖의 첫 만남이 공개 될 예정이다”라고 귀띔한 뒤 “첫 만남부터 최강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정지소와 이준영을 기대해달라”고 전하였는데 말 그대로였다.

 

카카오페이지 원작 웹툰 ‘이미테이션’은 2014년 첫 연재 이후 웹툰 누적 조회수 4.6억뷰 돌파, 카카오페이지 구독자 400만 명 돌파, 카카오페이지 최대 팬덤 IP 누적 댓글 60만개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K-웹툰으로 북미는 물론 일본, 중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톱스타’ 라리마, ‘완성형 아이돌’ 샥스, ‘성장형 아이돌’ 티파티, ‘열정형 아이돌’ 스파클링 등 ‘이미테이션’의 새로운 세계관이 예비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한다. 또한 이를 더욱 탄탄하게 만들 제작진으로 ‘신입사관 구해령’, ‘솔로몬의 위증’을 연출한 한현희 감독과 김민정, 최선영 작가의 만남이 이뤄져 기대를 높인다.

 

 KBS2 새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은 7일 밤 11시 20분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 ‘이미테이션’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