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선 넘은 패밀리' 이혜원, "안정환과 사귈 때 퀵 서비스로 첫 커플링 받았다" 깜짝 고백

김지인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00:01]

'선 넘은 패밀리' 이혜원, "안정환과 사귈 때 퀵 서비스로 첫 커플링 받았다" 깜짝 고백

김지인 기자 | 입력 : 2024/05/23 [00:01]

 

 

[국민뉴스=김지인 기자]채널A ‘선 넘은 패밀리’의 MC 안정환이 캠퍼스 커플에 대한 로망을 드러낸다. 

 

5월 24일(금) 밤 9시 40분 방송하는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35회에서는 미국 예일대 CC 출신인 박세정X필립 부부의 모교 투어와 영국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을 찾은 박규리X차비 부부의 북런던 더비 경기 관람기, 네덜란드 왕의 생일을 기념하는 ‘킹스데이’에 참석한 변재홍X말렌 커플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여기에 미국 출신 크리스 존슨과 영국인 피터 빈트, 핀란드인 레오 란타가 패널로 함께해 생생한 현지 정보를 전달한다.

 

이중, 예일대 유전학 박사 과정을 밟고 있는 박세정과 예일과 칼텍(캘리포니아 공대) 졸업 후 바이오 스타트업 최고책임운영자로 재직하고 있는 필립 부부는 ‘어나더 레벨’인 스펙만으로도 MC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캠퍼스 커플이었다”는 부부의 소개에 안정환은 “예일대 출신이라는 것보다 CC라는 게 부럽다”라고 무심코 말하는데, 바로 옆에 있던 이혜원은 “부러워요?”라고 날카로운 한마디를 던진다. 이에 안정환은 안절부절 못 하더니 “아니~, CC는 못 해봤으니까”라고 꼬리를 내려 폭소를 유발한다. 

 

잠시 후, 예일대 투어에 나선 부부는 과거 캠퍼스 투어 가이드로 일해서 번 돈으로 청혼 반지를 마련했던 추억을 떠올린다. 그러자 이혜원은 “안정환과 사귈 때 첫 커플링을 퀵 서비스로 받았다”라고 풋풋했던 시절을 소환하고, 안정환은 “그때 멀리 있어서”라고 설명해 로맨틱 가이의 면모를 드러낸다. 유세윤과 송진우는 “감동적이다”, “역시 어나더 레벨~”이라며 영혼 없는(?) 리액션을 발사한다.

 

그런가 하면, 박세정X필립 부부는 발을 만지면 예일대에 합격한다는 전설이 있는 시어도어 드와이트 울시 동상 소개와 더불어 “공부는 기본적으로 잘 해야 하고 리더십 같은 것도 중요하다. 저는 중학교 때 전교회장을 했었다”라는 경험담도 들려준다. 그러자 유세윤은 “아람단은 안 쳐주나?”라며 쓱 끼어든다. 하지만 송진우는 “뭘 하나씩 했어도 우리는 기본적으로 공부가 바탕이 안 되니까…”라고 ‘팩폭’을 투척해 모두를 폭소케 한다. 이혜원은 “해외 지역별로 뽑는 비율이 다르다. 그래서 아시아에 있는 학생들이 외국 보딩 스쿨로 옮겨서 거주지를 바꿔 외국인 전형으로 지원하는 경우도 있다”라고 학부모들의 꿀팁을 전한다.  

 

예일대 CC 출신 부부가 소개하는 생생한 캠퍼스 투어는 5월 24일(금) 밤 9시 40분 방송하는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3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채널A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