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찐팬구역' 조인성-차태현-김태균-조세호, 4인 4색 '극과 극' 유니폼 스타일 공개!

김지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10:17]

'찐팬구역' 조인성-차태현-김태균-조세호, 4인 4색 '극과 극' 유니폼 스타일 공개!

김지인 기자 | 입력 : 2024/06/10 [10:17]

 

 

[국민뉴스=김지인 기자] 조인성이 ‘찐팬구역’ 최초 이글스 원정 유니폼 풀 착장으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039세대를 저격한 ENA&채널십오야 신규 예능 ‘찐팬구역’ (연출 박인석/작가 강윤정/제작 스튜디오 수파두파, 에그이즈커밍)은 ‘그깟 공놀이’에 인생을 걸고 사는 찐팬들의 처절한 응원기. 팬이 주인공이 되는 최초의 스포츠 예능으로 첫 시즌은 한화이글스 팬들의 이야기로 야구 없는 월요일을 꽉채우고 있다. 스튜디오 수파두파와 에그이즈커밍이 공동 제작하고, ENA에서 방송되며, 유튜브 채널십오야에서 동시 공개된다. 또한 ‘홍김동전’의 박인석 PD와 ‘대화의 희열’의 강윤정 작가가 의기투합했으며, 중립구역 MC 조세호와 한화 이글스의 찐팬 고정 멤버 차태현, 김태균, 인교진, 이장원, 그리고 김환이 연예계 대표 찐팬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오늘(10일) 야구 없는 월요일 저녁 7시에 방송되는 ENA&채널십오야 ‘찐팬구역’ 10회에는 이글스와 라이온즈의 양보 없는 응원 한판승부가 펼쳐지는 가운데 지난 주 '트윈스 영구결번' 박용택 해설위원이 초등학교 야구부 후배라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배우 조인성이 출격해 배우가 아닌 야구팬의 입장에서 솔직하고 뜨거운 응원파워를 내뿜는다.

 

이 가운데 ‘찐팬구역’이 조인성으로 완성된 차태현, 김태균, 조세호의 4인 4색 이글스 유니폼 스타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스튜디오에 들어선 조인성은 녹화 최초로 이글스 평일 원정 유니폼 풀 착장으로 등장하며 선수 급 비주얼을 자랑해 모두의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조인성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그레이 색상의 유니폼을 찰떡 소화, 눈을 뗄 수 없는 훈훈함을 완성한다. 이에 김태균은 조인성을 만나자마자 “잘생겼어요”라며 내면의 소리를 털어 놔 차태현을 폭소케 한다고.

 

그런가 하면 이날 ‘찐팬구역’ 멤버 차태현이 선보인 유니폼은 이글스의 평일 홈 유니폼인 흰색 유니폼. 차태현은 깔끔하면서도 편한 ‘아빠 찐팬’ 무드로 조인성과는 또 다른 유니폼 스타일을 소화한다. 김태균은 ‘이글스 레전드’ 답게 이글스의 상징인 주황색 주말 홈 유니폼으로 스타일링 해 ‘이글스 영구결번’ 다운 면모를 뽐낸다고. 이에 ‘낀팬’ 조세호의 반반 유니폼까지 더하며, 가지각색의 매력을 자랑하는 이글스 유니폼 세계관으로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한다.

 

한편 ‘낀팬’ 조세호의 반반 유니폼이 구장 관중 사이에서도 발견돼 스튜디오를 떠들썩하게 한다. 찐팬들의 눈을 사로잡은 것은 다름 아닌 이글스와 라이온즈를 각각 응원하는 부모 사이에서 반반 유니폼으로 귀여움을 폭발시킨 아이의 모습. 알고 보니 ‘부부 야팬’들 사이에서는 이미 ‘잇 아이템’이었던 반반 유니폼이 ‘찐팬구역’ 이후 더 큰 인기를 불러일으킨 것이다. 이에 라이온즈 찐팬 김민경은 “요즘 직관에서 반반이 많다”고 인기를 입증해 조세호를 함박웃음 짓게 한다.

 

이처럼 유니폼으로도 각양각색의 매력을 자랑하는 이글스 찐팬들이 본 방송에서 어떤 다채로운 응원을 펼칠 지 관심이 한껏 치솟는다.

 

팬이 주인공인 최초의 스포츠 예능 ‘찐팬구역’은 야구 없는 월요일 저녁 7시 ENA에서 방송되며, 채널십오야 유튜브에서도 동시 공개된다.

 

사진 제공 | ENA&채널십오야 <찐팬구역>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